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무슨 얘기할까” 金동진·徐필언, 14일 오전 11시 공동기자회견
김숙중 기자 | 승인 2019.03.13 18:41
김돌진 예비후보(좌)와 서필언 예비후보가 14일 오전 11시 공동기자회견을 가진다.

자유한국당 당내경선에서 고배를 마신 서필언 예비후보(63)와 김동진 예비후보(67)가 오는 14일 오전 11시로 예정된 공동기자회견에서 과연 무슨 말을 쏟아낼 지에 지역정가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기자회견이 열리는 14일과 15일 이틀은 후보등록을 받는 기간이지만, 두 명의 예비후보는 이미 당내경선에 서약했기 때문에 탈당 후 무소속으로 출마하기는 불가능한 상황이다. 따라서 이들이 과연 어떤 내용으로 기자회견을 할지에 관심이 쏠릴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특히 주목해야 할 부분은 당초 서필언 예비후보의 단독기자회견이었다는 점이다. 지역기자단에 통보된 13일 오전 11시 30분 기자회견 공고에는 “서필언 예비후보가 단독으로 기자회견”을 가지며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따른 입장을 발표”한다는 것이었다. 하지만 오후 4시 40분쯤 재공고된 내용에는 “서필언·김동진 공동기자회견”으로 변경됐다. 이 때문에 두 사람이 한 목소리를 낼지 아니면 다른 소리를 낼 지도 주목된다. 같은 듯하며 다른 정치적 입장 때문이다.

서필언 예비후보는 2013년 귀향한 뒤 지역의 밑바닥부터 다지며 2016년 총선 예비후보로 한번 나섰던 것이 전부지만, 김동진 예비후보는 10년 이상을 통영시장으로 재직했다는 차이점이 있다. 다소의 차이는 있을지라도 김동진 예비후보 보다는 서필언 예비후보가 이번 경선탈락이 더 아쉬울 것이란 점을 충분히 예상케 해주는 대목이다. 내일 ‘한 지붕 두 가족’ 기자회견에 더 이목이 쏠릴 수밖에 없는 이유다.

김숙중 기자  6444082@hanmail.net

<저작권자 © 한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숙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통영 2019-03-13 19:49:44

    보수의 가치를 지키고 진정 지역주민을 위한다면 깨끗이 결과에 승복하고 지지성명내라. 제발 추잡한 모습 안봤음 좋겠다   삭제

    • 통영정치11단 2019-03-13 18:52:55

      촉각은 뭔 촉각 ?? ㅋㅋ 아무도 관심도 없구만.... 정치가 아무리 욕심을 버리기 어려운 것이라 하지만 참 질기게도 나온다..... ㅋㅋㅋ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윤리강령편집규약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상남도 통영시 미나리길74 (2층) (주)한려투데이신문 *청탁금지법 공무수행 언론사*   |  대표전화 : 055)644-4082(~3)
      팩스 : 055)644-4089  |  사업자등록번호 : 612-81-30645 (등록일 : 2008. 9. 12)  |  발행인 : 이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숙중
      메일/제보 : 6444082@hanmail.net
      Copyright © 2019 한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