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전동휠체어도 OK’ 본지 회의실 입구 개선
편집부 기자 | 승인 2019.11.08 11:24

본지가 전동휠체어도 아무런 걸림돌 없이 수월하게 회의실을 드나들 수 있도록 입구를 개선했다. 이로써 지난 7월 19일 본지 회의실에서 ‘장애인과 함께 하는 통영’을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 뒤 입구를 개선하겠다는 약속을 지켰다.

당시 토론회에 휠체어를 탄 참석자는 장재군 통영선원장애인지부장과 박형권 통영척수장애인지부장 2명이었다. 이날 특히 일찍 온 박형권 통영척수장애인지부장은 입구가 좁고 턱이 높아 토론장에 들어오는 데만 10분 넘게 걸렸던 바 있다.

이전 본지 사무실과 회의실이 2층에 있을 때 휠체어 탑승자가 접근하기 어려워 지난 4월 1층으로 옮겼음에도 여전히 출입에 불편함이 있다는 사실을 확인한 본지 이광호 대표는 “출입구 아래턱을 없애고, 폭을 넓히겠다”고 약속했었다.

본지는 입구를 개선하는 대신 새로운 입구를 하나 더 만들면서 턱을 없애고 폭을 넓혔다. 본지는 앞으로도 장애인들의 접근성을 가로막는 유무형의 장애물을 없애는데 적극 나설 계획이다.

 

편집부 기자  6444082@hanmail.net

<저작권자 © 한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윤리강령편집규약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상남도 통영시 미나리길74 (2층) (주)한려투데이신문 *청탁금지법 공무수행 언론사*   |  대표전화 : 055)644-4082(~3)
팩스 : 055)648-9957  |  사업자등록번호 : 612-81-30645 (등록일 : 2008. 9. 12)  |  발행인 : 이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숙중
메일/제보 : 6444082@hanmail.net
Copyright © 2019 한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