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통영해경, 발목절단 응급환자 이송
전공식 기자 | 승인 2020.02.10 09:26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지난 7일 오후 10시 47분경 통영 국도 남동방 20마일 해상에서 앵커작업 중 발목 절단된 응급환자 이모씨(55년생, 남)를 안전하게 이송하였다고 밝혔다.

이날 사고는 A호(57톤, 중형저인망)에서 앵커 투묘 작업중 앵커줄에 걸려 발목이 절단되자 부산안전조업국에 최초 신고, 통영해경으로 상황이 접수됐다.

신고를 접수한 통영해경은 경비 중인 대형함정을 급파해 단정을 이용 환자를 대형함정으로 이송 후 8일 오전 0시 31분경 헬기를 이용해 부산의 병원으로 이송했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환자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했다.

본 기사는 다음(DAUM) 뉴스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한려투데이는 독자중심 시민의 신문으로 거듭나 건전한 시민여론 형성에 앞장서 가고 있습니다. 

전공식 기자  6444082@hanmail.net

<저작권자 © 한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공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윤리강령편집규약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상남도 통영시 미나리길74 (2층) (주)한려투데이신문 *청탁금지법 공무수행 언론사*   |  대표전화 : 055)644-4082(~3)
팩스 : 055)648-9957  |  사업자등록번호 : 612-81-30645 (등록일 : 2008. 9. 12)  |  발행인 : 이광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숙중
메일/제보 : 6444082@hanmail.net
Copyright © 2020 한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